안양신문

안양문화예술재단, 세종 목관챔버 앙상블과 ‘해설이 있는 음악회’ 개최

김용배 교수 해설과 목관 앙상블의 연주로 듣는 ‘오페라 카르멘’ 하이라이트

김민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5/26 [13:13]

안양문화예술재단, 세종 목관챔버 앙상블과 ‘해설이 있는 음악회’ 개최

김용배 교수 해설과 목관 앙상블의 연주로 듣는 ‘오페라 카르멘’ 하이라이트
김민규 기자 | 입력 : 2023/05/26 [13:13]
안양문화예술재단, 세종 목관챔버 앙상블과 ‘해설이 있는 음악회’ 개최
2023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민간예술단체 우수프로그램 선정
 
안양문화예술재단(이사장 최대호)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2023년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에 선정된 피아니스트 김용배와 세종 목관 챔버 앙상블이 함께하는 ‘해설이 있는 음악회’를 오는 6월 4일 오후 2시 평촌아트홀에서 공연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피아니스트 김용배 교수(추계예술대)의 해설과 함께 목관 앙상블의 묘미를 살린 곡들과 오페라 카르멘의 하이라이트를 편곡해 단숨에 한 편의 오페라를 섭렵한 느낌을 받을 수 있는 곡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연주는 우아하고 섬세하며 고도로 세련된 연주로 청중을 감동시킨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세종 목관챔버 앙상블이 진행한다. 세종 목관 챔버 앙상블은 2002년 창단 이래 청소년을 위한 해설이 있는 음악회를 비롯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우수 연주단체로 선정됐으며 외교통상부, 국제교류재단 등을 통해 문화사절로 파견돼 해외 무대에서도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목관 앙상블의 다양하고 흥미로운 면모를 담아낸 폴카, 탱고, 볼레로, 왈츠, 룸바 춤곡을 한 번에 만날 수 있는 특별한 무대도 마련되어 있다. 
 
연주와 더불어 클래식 음악 해설가로 정평이 난 김용배 교수의 재치 있는 입담과 품격 있는 해설이 더해져 공연 관람의 재미를 더 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재단 관계자는 “연주자가 불어넣은 호흡으로 아름다운 선율을 만들어 내는 목관악기의 매력에 깊이 있는 해설이 더해진 ‘해설이 있는 음악회’를 통해 지친 마음을 치유하며 문화예술을 향유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안양시사회복지협의회, 건강나눔해피시니어 ‘노인종합복지관’ 연계 건강나눔 해피시니어 ‘건강체조 및 특식제공’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