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30 09:00:00
뉴스홈 > 이슈/논단 > 진짜뉴스  
등록날짜 [ 2018년04월04일 14시42분 ]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임채호 안양시장 예비후보 “최대호 예비후보, 여러 의혹 제대로 해명하라” 촉구
최대호 예비후보 경기도의회 기자회견 내용 논평 “막연한 항의 기자회견 오히려 의구심만 증폭시켜 ‘안양판다스’등 의혹해소기회 스스로 차버려” 비판
임채호 안양시장 예비후보

[안양신문=김성준 기자] 더불어민주당 임채호 안양시장 예비후보가 지난 2일 당내 경선 경쟁자인 최대호 예비후보의 구체적 반박없는 기자회견을 비판하며 “여러 의혹에 대해 제대로 해명하라”고 촉구했다.

임 예비후보는 최 예비후보가 지난 2일 경기도의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가짜뉴스·흑색선전 법률대응단과 후보자 지역별대응협의체를 구성하자며 당내에서조차 가짜뉴스·흑색선전에 당하고 있다”고 밝힌 기자회견을 두고 반박없는 막연한 항의 기자회견을 강하게 비판했다.

임채호 예비후보는 이에 대해 “최대호 예비후보는 기자회견을 통해 정작 본인에게 덧씌워진 의혹에 대해 명쾌하게 해명하지 못했다”며 ”오히려 그에 대한 의혹이 말끔히 해소되기는커녕 더 큰 의구심만 증폭되고 있다“고 혹평했다.

임 예비후보는 지난달 22일 본인이 제안한 ‘더불어민주당 안양시장 후보 검증 토론회(가칭)’에 최 예비후보가 참석하지 않은 데 대한 유감을 재차 표명했다. 앞선 16일에는 이정국 예비후보가 페이스북을 통해 도덕성 및 정책 검증 시간을 갖자고 제안한 바 있다.

임 예비후보는 “이정국 예비후보와 함께 제안한 이 토론회는 최대호 예비후보 본인이 제안한 공명선거실천위원회 구성 제안에 화답하는 차원이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지난 2일 최 예비후보 기자회견 내용에 대해 “최대호 예비후보가 받는 여러 의혹 가운데 하나인 일명 ‘안양판 다스’에 대해서도 명쾌한 해명이 필요하다”며 “공명선거를 실천하기 위해 본인이 받는 의혹을 해명하기 위한 기회의 자리를 최대호 예비후보는 스스로 차버렸다”고 비판했다.

임채호 예비후보는 “이미 4년 전 선거에서 현직 시장이라는 위치에도 불구하고 안양시민의 선택을 받지 못했다”며 “최대호 예비후보는 음해에 따른 가짜뉴스 때문이라고 하지만 어쨌든 우리 안양 정권을 적폐 세력인 새누리당에 넘겨주고 말았다”고 지적했다.

이어서 “최 예비후보는 4년 전 선거 실패에 따른 책임을 민주당원과 안양시민께 사과하고 자중하는 모습을 보여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최 예비후보는 의혹을 해명하기는커녕 고발에만 치중하고 있다”며 “선거를 앞두고 고발 행보를 이어가면 당에 대한 유권자의 신뢰는 바닥으로 떨어질 것이 명백하다”고 우려와 피로감을 호소했다.

끝으로 임채호 예비후보는 “안양시민은 완전한 안양정권교체를 요구하고 있다”며 “각종 부조리에서 완전히 자유로운 인물, 한국당 현역 시장을 이길 수 있는 인물이 누구냐는 질문에 대한 답은 임채호”라고 강조했다.

올려 0 내려 0
김성준 기자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임채호ㆍ이정국 예비후보 “최대호 의혹 해소하라” 기자회견 실시 (2018-04-07 12:44:53)
- 주인공 목소리 담은 온라인 전시관 오픈, 작품 모아 비매품 책자 발간
안양시립관양도서관이 반려동물 천만시대를 맞아 동물친화적인 사회 분위
안양시립석수도서관이 5월 7일(금)부터 인문학 강좌 프로그램 ‘길 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