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30 09:00:00
뉴스홈 > 우리마을 > 가볼만한 곳  
등록날짜 [ 2018년07월02일 09시29분 ]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 삼막사 삼귀자 등 5건 향토문화재 지정
삼막사 삼귀자 / 사진=안양시

[안양신문=이태준 기자] 안양시는 지난 27일 향토문화재 보호위원회를 개최하고 삼막사 삼귀자 등 5건을 향토문화재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이 날 지정된 향토문화재는 자유공원 지석묘, 삼막사 삼귀자 및 감로정 석조, 염불사 부도군, 안양사 부도이다.

특히 삼막사 삼귀자는 종두법을 도입한 지석영의 형이자 시?서?화의 삼절(三絶)로 알려진 지운영(1852~1935)이 삼막사 은거 당시 쓴 명필이며, 자유공원 지석묘는 1990년 평촌신도시 조성 당시 발굴된 청동기 돌무덤으로 보존가치가 높은 것으로 인정받았다.

이진찬 부시장은 “향후 역사적으로나 학술적으로 가치가 있는 향토문화유산을 적극 발굴해 보존?계승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국가나 도에서 문화재로 지정되지 않은 향토문화유산을 체계적으로 보존 관리하기 위해 지난해 10월「안양시 향토문화재 보호 조례」를 전면 개정하고, 문화재 관련 전문가 등 7명을 위원으로 하는 향토문화재 보호위원회를 구성했다.

올려 0 내려 0
이태준 기자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문화예술재단, 2018 공공예찬公共禮讚 진행 (2018-07-19 08:21:25)
안양문화원, GO GO GO 역사탐방 진행 (2018-03-21 09:50:09)
- 주인공 목소리 담은 온라인 전시관 오픈, 작품 모아 비매품 책자 발간
안양시립관양도서관이 반려동물 천만시대를 맞아 동물친화적인 사회 분위
안양시립석수도서관이 5월 7일(금)부터 인문학 강좌 프로그램 ‘길 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