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동안구보건소와 (사)대한자세보행연구원, 어르신‘낙상예방프로그램’ 실시
안양시 동안구보건소와 (사)대한자세보행연구원, 어르신‘낙상예방프로그램’ 실시
안양시 동안구보건소와 (사)대한자세보행연구원, 어르신‘낙상예방프로그램’ 실시
  • 이정아 기자
  • 승인 2017.05.31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동안구보건소와 (사)대한자세보행연구원은 노화로 인한 체력·균형감각 저하와 관절의 운동범위가 제약을 받게 되어 낙상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65세 이상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생활 영위를 위한   “2017년 어르신 낙상예방 건강운동교실”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말했다.

‘매트(Stim Up)위 건강운동교실’프로그램은 낙상을 많이 경험하는 노인을 위한 맞춤형 운동 프로그램이다.

권훈겸 성균관대학교 스포츠과학과 초빙교수가 개발한 프로그램으로서, 매트위에서 올바른 걷기와 균형잡기를 통해 균형감각과 하체근육을 강화해 낙상예방과 낙상에 따른 부상을 최소화 하는데 큰 효과가 있는 낙상예방 프로그램이기도 하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가한 사람을 대상으로 실시된 사전, 사후 평가에서도 하지근력이 19.4kg에서 21.4kg으로 증가하고, 동적 평형성(의자에 앉았다 일어서기, 3m 고깔 돌아오기), 유연성(발목 굴곡, 앉아 윗몸 앞으로 굽히기, 등 뒤로 손잡기), 심폐지구력(2분 제자리 걷기), 협응성(8자 보행), 정적 평형성(매트 위에 서기)도 향상된 것으로 조사됐다.

보건소 최현미 주무관은 “본 프로그램이 기대하는 균형감각 능력이 아주 좋아져 어르신들의 낙상예방관리 능력의 향상과 건강수명을 연장하고 이로 인한 의료비 및 사회적·경제적비용 감소효과를 기대한다고”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